다음법인이주공사 블로그
블로그
quick1_off
quick2_off
quick3_off
quick4_off
quick5_off
quick8_off
quick9_off

[미국] 50년후 아시안이 주력 > 다음이주 현지소식

본문 바로가기
다음법인이주공사

다음이주소개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캐나다이민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호주이민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뉴질랜드이민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유럽이민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온라인상담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고객센터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마이페이지

DAUM IMMIGRATION CORPORATION

온라인상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성심껏 답변해 드립니다.

전화문의

서울

02.2233.5916

부산

051.717.3331

대구

054.719.0688


  • 다음이주 현지소식
  • 메인페이지고객센터다음이주 현지소식

[미국] 50년후 아시안이 주력

페이지 정보

작성자 다음이주공사 작성일18-12-05 13:12 조회330회 댓글0건

본문

퓨리서치센터 이민 전망

2065년 라틴계 인구 추월
38%로 최대 이민커뮤니티

 

50년 후 아시안 이민자가 히스패닉 인구를 추월해 이민자 중 가장 많은 높은 비율을 차지할 전망이다.

퓨리서치센터가 지난 30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2065년 아시안이 미국 내 이민자 중 38%를 차지, 히스패닉(31%)을 넘어설 것으로 예측했다. 이어 백인은 20%, 흑인은 9%로 내다봤다.

특히 지난 2010년부터 새로 유입되는 이민자는 아시안이 히스패닉을 이미 추월했다고 퓨리서치센터는 밝혔다.

지난 2001년에는 새 이민자가 히스패닉 55%, 아시안 25%였다. 이후 2010년부터는 아시안이 더 많아지기 시작해 2016년에는 아시안이 37%, 히스패닉은 31%였다. 한편 지난 1970년대부터 이민자 비율은 꾸준히 증가해 2016년 기준 약 4370만 명으로 전체 인구의 13.5%를 차지하고 있다. 이는 지난 1970년의 4.7%에 비해 약 3배로 늘어난 것이다.  

미국에서 이민자 비율이 가장 높았을 때는 1890년의 14.8%였는데 현재의 증가세가 지속되면 이 기록을 곧 추월할 전망이다.

이민자 4370만명…역대 최고 경신

퓨리서치센터가 지난달 30일 발표한 '2016 미국 이민자 통계'에 따르면 2016년까지 집계된 미국 내 이민자 수는 4370만 명으로 미국 전체 인구의 13.5%를 차지한다. 이는 역사상 미국 내 이민자 수의 최고치를 경신한 수다.

<표>

미국 내 이민자 수는 지난 1850년 220만 명을 기준으로 시작해 1930년 1420만 명까지 꾸준히 증가해왔다. 이후 40년간 약간의 하락세를 보이다가 1970년 960만명을 기준으로 다시 급속도로 수가 증가했다. 이후 1980년에는 전년 대비 약 47% 증가한 1410만 명, 1990년 1910만명, 2000년 3110만명, 2010년 4130만명, 이후 2016년 4370만명까지 달했다. 이는 최저치였던 1970년도 대비 약 4.5배 증가한 셈이다.

퓨리서치센터는 이러한 증가 추세로 50년 후인 2065년에는 미국 내 이민자 수가 7820만명을 도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대부분의 미국 내 이민자들은 합법적 체류 신분을 가진다. 센서스 통계와 퓨리서치센터는 미국 내 이민자의 3440만 명인 약 76%가 합법 신분자라고 명시했다. 그 중 시민권자는 2020만명(44.7%)이며 영주권자는 1220만명(27%), 임시 합법거주 210만명(4.6%)이다. 반면 1070명(23.7%)은 불법체류 신분이다.

또 지난 2016~2017회계연도 이민자들의 시민권 신청 수는 98만6851건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 이민자들의 절반 가까이는 캘리포니아(24%)·텍사스(11%)·뉴욕(10%)주 세 도시에 밀집해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캘리포니아주가 1070만명으로 가장 인구가 많았으며, 텍사스와 뉴욕에는 각각 약 450만명이 거주한다.

또 대부분 이민자들은 미국 내 대도시 20곳에 산다. 특히 LA와 뉴욕시, 마이애미가 주요 도시로 약 2830만명인 65% 이민자가 거주한다. 특히 미동부에서는 뉴욕시 인근을 포함한 마이애미·워싱턴DC·보스턴·필라델피아·올랜도 순으로 많다. 반면 서부지역에는 LA를 비롯한 샌프란시스코·시애틀·샌디에이고 등 순으로 많이 산다.

미국 내 이민자들의 평균 교육 수준은 미국인들보다 낮다는 결과다. 2016년 기준 미국인들의 고졸 이하 비율은 9%인 반면 이민자들은 29%나 됐다. 고졸자는 미국인이 28%, 이민자 22%, 2년제 대학 등 칼리지 졸업자는 미국인이 31%, 이민자가 19%였다. 다만 학사 이상 소지에서는 비슷한 비율을 보여 미국인이 32%, 이민자 30%다.

반면 이민자들의 고용 비율은 과거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2007년 이민자의 정식 고용은 1720만 명이었지만, 2016년 2060만 명으로 약 20%가 증가했다. 그 중 경영·사업·제정(38%) 분야의 종사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서비스직(21%)이 뒤를 이었다.

이민자들의 영어 구사력은 과거와 비슷한 수준이다. 5세 이상 이민자를 대상 2000년 절반 이하인 48%가 영어에 능숙했으며, 2016년에는 51%가 능숙해 미세한 차이를 보인다.

 

LA중앙일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